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역 소상공인 어려움 대통령에 전달”

2019년 08월 22일(목)     권소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태연 청와대 비서관 춘천 간담회
영세 자영업자 범위 구체화 건의

▲ 청와대 자영업비서관과 함께 하는 토크 콘서트 ‘소상공인 간담회’가 21일 춘천시청에서 열렸다.    최유진
▲ 청와대 자영업비서관과 함께 하는 토크 콘서트 ‘소상공인 간담회’가 21일 춘천시청에서 열렸다. 최유진

청와대 자영업 비서관이 춘천을 방문,도내 소상공인단체 대표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인태연 청와대 자영업 비서관은 21일 춘천시청 민방위교육장에서 ‘청와대 자영업 비서관과 함께하는 토크콘서트 소상공인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박경규 한국외식업중앙회 도지회장,전정희 춘천중소유통사업자협의회장,송희성 춘천나들가게협동조합 이사장,이태호 춘천나들가게협의회장,김정찬 육림고개상인회장 등 관내 전통시장 및 상점가의 소상공인들이 참석했다.

김정찬 육림고개상인회장은 “시민의식이 변화되지 않으면 자영업자들이 아무리 노력해도 시장의 변화가 나타나기 힘들다”고 밝혔으며 박경규 한국외식업중앙회 도지회장은 “소상공인의 범위가 넓어 집중적인 지원이 필요한 영세상인들이 배제되므로 영세자영업자의 범위를 구체화해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건의했다.

인태연 비서관은 “지역 소상공인들께서 토로한 어려움을 대통령께 전달해 정책적 변화의 공감대가 형성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소상공인들도 책임의식을 가지고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고민해달라”고 주문했다.

권소담 kwonsd@kado.net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