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계최초 모자화폐 도시’ 강릉 지역사랑 상품권 발행 추진

2019년 04월 15일(월)     구정민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강릉지역 자금 유출을 막고,골목상권을 활성화 시키기 위해 ‘강릉사랑 상품권’ 발행이 추진돼 주목된다.

강릉시의회는 최근 신재걸 의원이 대표 발의한 ‘강릉사랑 상품권 발행 및 운영 조례안’을 입법예고했다.강릉사랑 상품권은 지역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육성 발전 및 지역 자금의 역외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발행되는 것으로,관련 절차를 밟아 올 연말 또는 내년 연초 발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상품권은 1000원과 5000원,1만원권,5만원권 등 현재 발행되는 화폐와 같은 형식으로 한국조폐공사를 통해 발행된다.

강릉사랑 상품권을 이용할 경우 소비자는 5~10%의 할인 혜택을 받으며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고,상인은 카드 수수료를 부담할 필요가 없다.또 정부가 올해부터 발행금액의 4%를 국비로 지원하기로 해 자치단체의 예산 부담도 크게 줄일 수 있다.

특히 강릉은 세계 최초로 모자 화폐 인물을 배출한 도시라는 점에서 강릉사랑 상품권이 발행되면 이른바 ‘자체 화폐’를 갖게되고,이를 스토리텔링 관광상품화와 적절히 연계시킬 경우 시민은 물론,외지인들에게도 크게 어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강릉사랑 상품권은 소비자와 소상공인 모두에게 이익이 될 뿐 아니라 지역 자금 유출을 막을 수 있어 지역경제 살리기에 큰 효과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구정민 koo@kado.net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