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G 문선재-KIA 정용운, 1대 1 맞트레이드

2019년 01월 17일(목)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문선재(왼쪽)와 정용운
▲ 문선재(왼쪽)와 정용운

프로야구 LG 트윈스 외야수 문선재(29)와 KIA 타이거즈 좌완 투수 정용운(29)이 맞트레이드 됐다.

LG는 17일 문선재를 KIA에 내주고, KIA로부터 좌완 투수 정용운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광주동성고 출신으로 고향 팀에서 뛰게 된 문선재는 프로 통산 7시즌 동안 타율 0.250, 18홈런, 87타점, 107득점, 25도루를 기록했다.

정용운은 충암고를 졸업하고 2009년 2차 2라운드 전체 16순위로 KIA에 입단했다.

프로 통산 54경기에 등판해 4승 4패 평균자책점 6.60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에는 3경기에 나서 1승 평균자책점 6.30을 남겼다.

두 팀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진 트레이드다. 외야진이 포화 상태인 LG는 백업 외야수인 문선재를 보내고 좌완 투수진을 보강하는 데 성공했다.

눈에 띄는 외야 백업 자원이 없는 KIA에도 필요한 트레이드다.

KIA 관계자는 "준수한 타격 능력을 갖춘 문선재는 우타 외야 백업 요원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