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임 경제부총리 홍남기 실장 내정

2018년 11월 10일(토)     진종인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춘천출신>
청와대 경제 쌍두마차 동시교체
홍 내정자 예산·재정분야 전문가
정책실장 김수현 국조실장 노형욱

20181109010093.jpg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 춘천출신 홍남기(사진) 국무조정실장이 내정됐다.문재인 대통령은 9일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임으로 경제관료 출신인 홍남기(58) 국무조정실장을 내정하고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후임에 김수현(56) 청와대 사회수석을 임명하는 등 경제관련 ‘쌍두마차’를 동시에 교체했다.이번 인사로 그동안 경제부총리와 청와대 정책실장 ‘투 톱’체제였던 경제정책이 부총리 ‘원 톱’체제로 변경될 것으로 전망된다.새 국무조정실장에는 노형욱(56) 국무조정실 2차장,청와대 사회수석에는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의 포용사회분과위원장 겸 미래정책연구단장인 김연명(57) 중앙대 교수가 각각 발탁됐다.

홍 내정자는 춘천고와 한양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한양대에서 경영학 석사,영국 샐포드대에서 경제학 석사를 각각 취득했으며 기획재정부 정책조정국장 등을 지냈다.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홍 내정자는 예산·재정 분야 전문가이자 기획통으로 정평이 난 경제관료 출신으로,초대 국조실장을 지내 국정과제 이해도가 높고 폭넓은 행정 경험으로 경제를 아우르는 정책 실행력과 조정능력을 보유한 경제 전문가”라고 평가했다.

그는 “혁신적이고 과감한 정책 추진으로 경제 전반에 속도감 있게 활력을 불어넣어야 할 상황에서 정부 경제 사령탑을 맡을 최고 책임자”라며 “경제사령탑으로서 민생 문제에 적극 대응하고,저성장·고용없는 성장 등 구조적 문제에 대해선 소득주도성장·공정경제 등 핵심 경제정책을 지속해서 추진해 포용국가를 이루는 방향으로 경제정책을 운용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현 정부 초대 경제 사령탑 역할을 했던 김 부총리와 장 실장이 1년 6개월여 만에 동시에 교체된 것은 가시적인 효과를 내지 못하는 경제 현실을 고려한 쇄신의 의미와 함께 그동안 두사람이 엇박자를 노출한 것에 대한 문책성 인사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진종인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