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춘천 소나무재선충병 110% 증가

2019년 05월 16일(목)     박창현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올해 4월 1375그루 발생
강릉·동해 2년간 청정지역

소나무재선충병 피해가 전국적으로 전년비 29% 감소한 가운데 춘천지역 피해규모가 전년비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산림청에 따르면 지난 해 5월부터 올 4월까지 전국 120개 시·군·구에서 49만본의 재선충병 피해 고사목이 발생했다.지역별로는 경북(15만본),울산(10만본),제주(8만본),경남(8만본) 등 4개지역의 피해가 전체의 84%를 차지한 반면 강원도 내 감염목은 2000여본에 그쳐 철저한 방제효과를 거둔 것으로 파악됐다.

이 기간 도내 소나무재선충병 발생지역은 춘천,정선,원주,횡성,홍천,인제등이다.특히 춘천지역의 경우 지난 해 4월 피해목이 656본에서 올해 4월 1375본으로 110%가량 급증해 산림당국의 방제활동이 집중적으로 실시되고 있다.반면 강릉과 동해지역은 지난 2년간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다.

산림청 관계자는 “감염목이 급증한 춘천지역을 중심으로 피해가 확산되지 않도록 방제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창현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