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취약계층 채무 장기연체 특별감면

2019년 02월 19일(화)     이호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취약계층이 1500만원 이하의 채무를 10년 이상 장기연체 중인 경우 3년만 성실 상환하면 잔여채무를 면제해주는 특별감면프로그램이 이르면 6월부터 도입된다.연체위기에 처한 사람을 선제적으로 돕는 신속지원제도도 가동된다.

금융위는 우선 상환능력이 없는 취약채무자를 대상으로 6∼8월 중 특별감면 프로그램을 도입하기로 했다.대상자는 3개월 이상 연체한 기초수급자(생계·의료)·장애인연금 수령자와 70세 이상 고령자다.10년 이상 1500만원 이하 채무를 장기연체한 저소득층도 해당한다.금융위는 이들의 채무에 대해 상각채권은 원금 70∼90%를,미상각채권은 30%를 감면해주기로 했다.1500만원 이하 장기연체자의 경우 채무조정으로 감면된 채무를 3년간 연체 없이 성실 상환하면 잔여채무를 모두 면제해준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