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원 내륙·산지 -11도 내외…영서 미세먼지 '나쁨'

2019년 02월 12일(화)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12일 강원도 전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내륙과 산지는 영하 11도 안팎으로 수은주가 떨어졌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6시 현재 평창 진부 영하 11.1도, 철원 영하 10.5도, 횡성 안흥 영하 10.1도, 대관령 영하 9.6도, 춘천 영하 6.8도, 원주 영하 5.7도, 속초 영하 3.3도, 동해 영하 2.1도, 강릉 영하 1.8도 기온 분포를 보였다.

낮 최고기온은 내륙 2∼5도, 산지(대관령, 태백) 영하 11∼1도, 동해안 3∼6도로 어제보다 내륙과 산지는 1∼3도 높겠고, 동해안은 어제와 비슷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영서 지역은 ‘나쁨’까지 치솟고 영동지역은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내일(13일)은 고기압 영향으로 대체로 맑겠고, 모레(14일) 동해안은 오전 9시 전후 한때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모레까지 동해 먼바다를 중심으로 강한 바람과 높은 물결(1.5∼3m)이 일겠고, 특히 내일 오후부터 모레 오전까지 10∼16m/s(36∼58km/h)의 매우 강한 바람과 3m 내외 높은 파도가 이는 해역이 있겠다.

강원지방기상청 관계자는 “도내 전역에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과 내일 아침 내륙과 산지를 중심으로 영하 10도 내외로 춥겠고, 특히 내륙은 낮과 밤의 기온 차가 9∼15도로 매우 크겠다”며 “각종 화재와 건강·농·축·수산물 관리 등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