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국제친선대회 ‘결승 진출’

2019년 02월 11일(월)     한귀섭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레거시컵 2019 W 네이션스 챌린지’
한국, 헝가리·라트비아 꺾고 2연승

▲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10일 강릉 아이스하키센터에서 헝가리와 경기를 펼치고 있다.
▲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10일 강릉 아이스하키센터에서 헝가리와 경기를 펼치고 있다.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레거시컵 2019 W 네이션스 챌린지’대회에서 2연승을 거두며 결승에 올랐다.

김상준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10일 강릉 아이스하키센터에서 열리는 국제 친선 대회인 ‘레거시컵 2019 W 네이션스 챌린지’에서 헝가리를 상대로 6-0 대승을 거뒀다.

이날 대표팀은 1피리어드 초반부터 헝가리를 몰아치며 전반 6분 최지연이 어려운 각도에서 절묘하게 선취 득점을 올렸다.이어 2피리어드 김희원과 3피리어드 최지연의 멀티 골,강릉 출신 박종아가 상대 선수들을 가볍게 제치며 4-0을 만들어냈다.이어 엄수연과 김세린이 연달아 골을 넣으며 6-0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헝가리는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 랭킹 14위로 세계선수권 디비전 1 그룹 A(2부리그)에 속한 강팀이지만 이번 대회에는 지난해 세계선수권에 나섰던 선수 전원을 제외한 채 18세 이하 선수 19명을 중심으로 한 젊은 팀을 꾸려 출전했다.

앞서 지난 9일 라트비아와의 경기에서는 이은지와 강릉 출신 박종아의 득점에 힘입어 2-1로 승리를 거뒀다.한국은 이날 라트비아를 상대로 잇따라 유효샷에서 앞서갔지만 수문장 크리스티아나 아프시테의 선방에 번번이 막혀 추가 골을 만들어내지 못했다.대표팀은 오는 12일 오후 7시 30분 강릉하키센터에서 챔피언 결정전을 치른다. 한귀섭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