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해경, 3천t 화물선-무적호 충돌 확인 "통영항 압송 중"

2019년 01월 11일(금)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11일 오전 5시께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 어선 무적호(가운데)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구조활동을 벌이고 있다. 2019.1.1 [통영해경 제공]
▲ 11일 오전 5시께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 어선 무적호(가운데)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구조활동을 벌이고 있다. 2019.1.1 [통영해경 제공]
11일 경남 통영 욕지도 해상에서 전복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는 사고를 최초 신고한 3천t급 화물선과 충돌한 것으로 확인됐다.

통영해양경찰서는 화물선을 통영항으로 압송 중이라고 밝혔다.

해경은 선장 등 화물선 관계자들로부터 무적호와 충돌했다는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화물선이 압송되면 업무상 과실 치사 혐의로 선장 등 화물선 관계자들을 불러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해당 화물선은 충돌 직후 사고 현장에 머물며 구조 활동에도 동참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 관계자는 "해당 화물선은 파나마 선적으로 선장이 한국인인지 아닌지 등 정확한 인적사항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무적호는 이날 오전 5시께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전복된 채 발견됐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