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 언론, 북 미사일기지 활동 잇따라 보도

2018년 12월 07일(금)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미국 언론에서 잇따라 북한의 미사일 기지 활동에 대해 보도하고 있어 그 배경과 함께 비핵화 협상에 미칠 영향이 주목된다.미국 CNN은 5일(현지시간) 자신들이 입수한 위성 사진을 근거로 북한이 영저동 미사일 기지를 계속 가동하고 있으며 인근에 신규 시설을 건설하는 등 기존 기지를 주변으로 확장하고 있다고 보도했다.CNN은 특히 새 시설이 최신 장거리 미사일을 수용할 수 있는 강력한 후보 기지라고 평가했다.

한미 군 당국은 해당 기지 동향에 대해 인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군의 한 관계자는 6일 이와 관련,“이미 1999년대 말에 식별된 미사일기지”라며“한미가 지속해서 감시·관찰해온 대상에 포함된 곳”이라고 말했다.

신종우 한국국방안보포럼 선임분석관은 “북한이 미사일을 개량하면서 이에 맞춰기지도 업그레이드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며 “이와 관련한 동향이 포착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전체 연합뉴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