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추위 온다" 동해안 6개 시군 제외한 강원 전역 한파주의보

2018년 12월 06일(목)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아침 기온 영하 12도까지 곤두박질…"주말까지 강추위 이어져"

▲ '강추위 피하자'
▲ '강추위 피하자'
강원지방기상청은 6일 오후 11시를 기해 동해안 6개 시·군을 제외한 도 전역에 한파주의보를 내렸다.

올겨울 들어 두 번째 한파주의보다.

한파주의보는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 이하로 떨어져 이틀 이상 지속하거나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낮아질 것으로 예상할 때 내려진다.

내일(7일) 아침 최저기온은 산지(대관령·태백)와 내륙 영하 12도∼영하 9도, 동해안 영하 5도∼영하 2도 분포를 보이겠다.

낮 최고기온도 산지 영하 7도∼영하 5도, 내륙 영하 3도∼영하 1도, 동해안 영하 1도∼영상 1도로 이날보다 6∼11도가량 떨어지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더욱 낮아져 매우 춥겠다"며 "농축산물 관리와 수도관 동파 등 추위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번 추위는 주말까지 이어지겠다"고 덧붙였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