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 내정자 “경제부총리 중심 경제팀 ‘원팀’으로 이끌겠다”

2018년 11월 10일(토)     진종인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현장서 뛰는 야전사령관 마음가짐
경제포용성 확보에 전력 다할 것”

홍남기 경제부총리 내정자는 9일 청와대의 인사발표 직후 기자들과 만나 “경제정책에 대해서는 경제 부총리가 중심이 돼 경제팀을 ‘원팀’으로 이끌겠다”고 밝혔다.홍 내정자는 “김동연 부총리와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이 1기 팀으로서 잘 해 왔는데 외부에 의견이 다른 게 많이 표출되면서 문제가 지적됐다”며 이같이 말했다.홍 내정자는 “경제팀의 팀웍이 잘 작동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뛰는 야전사령관이 되는 마음가짐을 가지고 있다”며“우리 경제 역동성과 성장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경제 포용성이 확보될 수 있도록 하는데 전력을 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경제문제는 경제팀 경제실장이나 수석 의견이 다를 수 있는 만큼 내부적으로 치열하게 논의하는 비공식 회의를 많이 가질 것”이라며 “소통력이나 조정력은 비교적 남만큼은 갖고 있다고 생각하는 만큼 큰 문제 없이 매끄럽게 진행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홍 내정자는 “김수현 신임 정책실장과는 참여정부시절 청와대서 같은 시기에 근무했고 이번 정부에서도 사회수석과 국조실장으로 아주 긴밀하게 협의했다”며 “매주 만나는 기회를 마련해 문제 생기지 않도록 하고자 한다”고 말했다.그러면서 “경제활력을 되찾기 위해 기업의 목소리를 각별히 경청하겠다”며 “매주 또는 격주로 의무적으로 기업인들과 점심을 해 중견, 중소기업 대기업까지 돌아가면서 의견을 듣겠다”고 덧붙였다. 진종인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