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배우 고 장자연씨와 수십차례 통화

2018년 10월 13일(토)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 필요시 조사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배우 고(故) 장자연씨와 생전 수십 차례 통화한 의혹이 불거진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을 필요시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 장관은 10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국정감사에서 이춘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으로부터 임 전 고문을 불러 조사할 계획이냐는 질문을 받고 “필요하면 부를수도 있지 않은가 생각한다”고 답했다.이 의원이 “당시에 검찰이 임 전 고문을 한 번도 소환하지 않았다는데 고의적인사건 은폐가 아니냐는 의혹도 있다.

담당 검사도 조사할 예정이라는데 그렇게 하시겠느냐”고 묻자,박 장관은 “사실관계를 확인해 보고 고의로 (수사를) 안 했다면 상응하는 조치를 하겠다”고 답변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