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부, 북 핵실험장 사찰 남한 전문가 준비

2018년 10월 11일(목)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북미간 협의땐 참여 가능성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앞으로 있을 북한풍계리 핵실험장 사찰 등에 한국 전문가를 참여시키는 문제에 대해 “미국과 계속 긴밀히 소통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10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풍계리 핵실험장과 동창리 미사일 엔진 실험장 국제 사찰단에 한국 전문가가 마땅히 참여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는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의원의 지적에 이같이 답했다.정경두 국방부 장관도 이날 국방부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풍계리 사찰에 한국 전문가 참여를 요청했느냐‘는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 질의에 “아직 세부적으로 그 부분까지는 협의는 안 되어 있지만, 그간 핵사찰과 관련된 부분에북미 간에 협의가 이뤄지면 우리 한국도 참여해 할 수 있도록 의사를 전달했고, 우리 나름대로 (사찰)역량을 확보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고 답변했다.정 장관은 “우리가 참여하겠다는 의사가 전달됐다”면서 “전체적으로 (북미 간에) 비핵화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는데 우리 한국 측에서도 참여할 수 있는 부분은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