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원 영서 남부 밤부터 5∼10mm 비

2018년 09월 14일(금)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14일 강원도는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 영향으로 구름 많다가 오전부터 차차 흐려져 밤에 영서 남부부터 비가 시작돼 점차 확대되겠다.

예상 강수량은 내일(15일)까지 5∼10㎜로 예보됐다.

이날 오전 6시 현재 아침 기온은 대관령 11.3도, 태백 12.3도, 철원 15.9도, 인제 16.3도, 강릉 16.6도, 동해 원주 각 17.1도, 춘천 17.5도 등 분포이다.

낮 최고기온은 강원 내륙 24∼28도, 산지(대관령, 태백) 19∼20도, 동해안 22∼23도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강원 산지와 일부 내륙에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비가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아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내일(15일)도 기압골 영향으로 강원도는 대체로 흐리고 강원 남부에 비가 오다가 아침에 대부분 그치겠으나, 영서 남부는 오후에도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강원 산지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고, 내일까지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은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