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양유업 저출산문제 해결 ‘앞장’

2018년 06월 14일(목)     박성준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저소득층 육아가정 분유 무상제공

종합식품회사인 남양유업이 원주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지은희)와 아가사랑분유뱅크 사업 협약을 맺고 원주지역 저출산 문제 해결에 공동 대응한다.

남양유업은 지난 2007년부터 11년째 사랑의 연탄나누기,2013년부터 5년째 다문화가정 후원과 태교음악회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오는 19일 오후 2시 열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남양유업은 원주지역 저소득계층 육아 가정에 분유를 비롯해 기저귀와 물티슈 등을 무상으로 제공한다.대상은 원주에 거주하는 만 10개월 미만의 자녀를 둔 중위소득 40~60%의 가정으로 분유를 월 2통씩 지원해 지역사회 출산률 증진에 기여한다.현재 아가사랑분유뱅크 사업과 관련해 시사회복지협의회와 협약을 맺은 기관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주맘스홀릭,원주한자녀더갖기운동본부 등이다.지은희 회장은 “남양유업은 민간차원에서 최초로 시행하는 무상분유 지원 사업에 참여한다”며“출산장려지원사업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한편 협약식에는 송정부 시사회복지협의회 초대회장,박진성 남양유업 영업본부장,우인재 원주지점장 등이 참석한다. 박성준 kwwin@kado.net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