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 좋은 선수 그러나 막아낼 것”

2018년 06월 14일(목)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웨덴 주장 그랑크비스트 기자회견
192㎝ 장신·유기적 플레이 수비핵
“1위 독일, 2위 모든 팀 가능성 있어”

▲ 스웨덴 대표팀 주장 안드레아스 그랑크비스트가 12일(현지시간) 러시아 겔렌지크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 스웨덴 대표팀 주장 안드레아스 그랑크비스트가 12일(현지시간) 러시아 겔렌지크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스웨덴 축구대표팀 주장 안드레아스 그랑크비스트(FC크라스노다르)는 스웨덴이 자랑하는 ‘그물 수비’의 핵심이다.192㎝의 큰 키와 유기적인 움직임을 통해 탄탄한 수비력을 과시하고 있다.

그랑크비스트는 13일(한국시간) 러시아 겔렌지크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대비 첫 현지 훈련을 마친 뒤 기자회견에 참가해 첫 상대인 한국 대표팀의 공격력을 평가하면서 효과적으로 막겠다고 강조했다.그는 “한국 대표팀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뛰는 손흥민(춘천출신)이 뛰고 있다”라면서 “그는 매우 좋은 선수지만 모든 선수가 힘을 합쳐 잘 막아낼 것”이라고 말했다.이어 “우리는 손흥민을 막는 데만 집중하진 않을 것”이라며 “모든 한국 공격수를 잘 막을 준비가 돼 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경계를 늦추지 않았다.한국,스웨덴,독일,멕시코가 포함된 러시아월드컵 F조의 성적을 예상해 달라는 말에 “독일이 가장 강하다고 느낀다”라면서 “다만 2위 자리는 어느 팀에나 열려있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그는 “독일은 주전과 비주전이 구분되지 않을 만큼 강한 팀이고 멕시코는 기술이 좋은 선수들이 많다”라며 “한국 역시 스피드가 좋고 기술이 좋은 선수들이 여러 명 있다”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전체 연합뉴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