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세계 ‘ 빛의 예술’ 영월서 만난다

2018년 06월 14일(목)     최유란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제17회 동강국제사진제
오늘부터 동강사진박물관 등
9개 전시·교육·사진 워크숍
수상자전 주인공 황규태 작가

▲ 그레그 시걸 작 ‘Carol Bates,73,with her husband,Bill,Norcross,GA’
▲ 그레그 시걸 작 ‘Carol Bates,73,with her husband,Bill,Norcross,GA’
사진예술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제17회 동강국제사진제’(예술감독 신수진)가 14일부터 오는 9월 21일까지 영월 동강사진박물관,영월문화예술회관 등에서 펼쳐진다.영월군이 주최하고 동강사진마을 운영위원회,영월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올해 사진제는 제53회 강원도민체육대회를 기념해 예년보다 1개월 앞당겨 전시를 마련했다.행사기간 대표 전시인 ‘국제주제전’을 비롯해 ‘국제공모전’ ‘동강사진상 수상자전’ ‘강원도사진가전’ 등 9개 전시와 교육 프로그램 ‘동강사진워크숍’이 진행된다.공식 개막식은 오는 22일 오후 7시 동강사진박물관 야외광장에서 열린다.

동시대 사진예술의 흐름을 보여주는 ‘국제주제전’은 동강사진박물관 제1,2전시실에서 ‘사랑의 시대(The Age of Love)’를 주제로 펼쳐진다.야나 로마노바(Jana Romanova·러시아),그레그 시걸(Gregg Segal·미국) 등 세계 10개국 작가 10인의 작품을 통해 오늘날 전 세계 사진예술의 경향과 이슈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국내 최고 권위와 역사를 자랑하는 동강사진상 수상작을 감상할 수 있는 ‘동강사진상 수상자전’은 동강사진박물관 제3전시실에서 열린다.한국의 대표적인 포스트모더니즘 작가로 제17회 동강사진상을 거머쥔 황규태 작가의 작품이 전시된다.

전 세계 작가를 대상으로 진행된 ‘국제공모전’은 동강사진박물관 제4전시실과 야외전시대에서 진행된다.‘사랑에 관한 표현의 모든 것’을 주제로 열린 올해 공모에는 세계 55개국 작가들이 참여,총 3300여 점의 작품이 접수됐다.이 중 16개국 작가의 작품 100여 점이 관람객을 만난다.강원도 작가들의 작품세계를 확인할 수 있는 ‘강원도사진가전’은 동강사진박물관 제5전시실에 마련된다.김전기,문해리,박노철,방병상,전제훈 등 도 출신 작가 9명의 작품이 전시된다.또 영월의 사진가들이 영월의 모습을 소개하는 ‘영월군민사진전’은 영월문화예술회관 1관에서 ‘영월 김삿갓면 이야기’를 주제로 펼쳐진다.

동강국제사진제의 특색 있는 기획전으로 자리 잡은 ‘거리설치전’은 ‘영월햇살’을 주제로 영월의 주요 건물과 거리에서 진행된다.이 외에 ‘보도사진가전’ ‘전국 초등학생 사진일기 공모전’ ‘평생교육원사진전’을 비롯 ‘영월사진기행’ ‘작가와의 대화’ ‘초등학생 사진교실’ 등으로 구성된 ‘동강사진워크숍’이 마련돼 사진에 대한 폭넓은 감상과 이해를 유도한다.세부 일정은 동강국제사진제 홈페이지(www.dgphotofestiva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유란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