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I O C-강릉시, 올림픽뮤지엄 개관 힘 모은다

2018년 04월 26일(목)     최동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최명희 시장 스위스 로잔 방문
바흐 위원장과 올림픽 관련 협약
유·무형 교류 네트워크 구축

20180425010115.jpg
▲ 최명희 강릉시장과 토마스바흐 IOC위원장은 24일 스위스 로잔에서 ‘강릉올림픽뮤지엄’ 개관 협력 및 유·무형 교류확대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2018 동계올림픽 빙상경기 개최도시 강릉에 올림픽박물관을 조성하기 위해 IOC(국제올림픽위원회)와 강릉시가 힘을 모은다.강릉시와 IOC올림픽박물관은 24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최명희 시장과 토마스바흐 IOC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강릉올림픽뮤지엄’ 개관 협력 및 올림픽 관련 유·무형 교류확대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올림픽뮤지엄은 강릉시가 동계올림픽 대회 유산을 집대성하면서 올림픽 도시 위상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중인 기념사업이다.시는 동계올림픽 피겨/쇼트트랙 경기장인 강릉 아이스아레나에 ‘강릉올림픽뮤지엄’을 조성한다는 계획아래 전시·기념물 확보 등 준비작업을 진행해왔다.토마스바흐 IOC위원장은 지난달 개인 소장 물품인 올림픽 메달세트와 트로피를 강릉시에 보내오는 등 큰 관심과 지원 의지를 피력했다.

최명희 시장은 “IOC올림픽박물관과 네트워크를 구축,강릉올림픽뮤지엄 조성 효과를 높이고,가칭 아시아올림픽박물관협의회 구성 등을 통해 강릉이 올림픽 성지로 역할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강릉시는 올림픽뮤지엄에 바흐 위원장 기증 물품과 2018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공식 메달,성화봉,기념주화 및 지폐,빙상스타 풋 프린팅과 기념물품,자원봉사자 유니폼,역대 올림픽 포스터,기념우표,배지,마스코트 조형물,김연아 사인 피겨화 등을 전시할 계획이다.

올림픽뮤지엄은 아이스아레나 정식 개관에 앞서 오는 6월 강릉녹색도시체험센터 앞 올림픽홍보체험관에 먼저 문을 열게 된다. 최동열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