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근혜 의혹 제기 명예훼손' 박지원 1심서 무죄

2018년 01월 12일(금)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
▲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
박근혜 전 대통령이 로비스트와 인연이 있다는 등의 주장을 펼쳐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가 1심에서 무죄를 받았다.

2014년 8월 재판에 넘겨진 이래 3년 반 만에 나온 결과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조의연 부장판사)는 12일 박 전 대표의 혐의를 입증할 증거가 충분하지 않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박 전 대표는 2012년 당시 국회의원이었던 박 전 대통령과 부산저축은행 로비스트 박태규씨가 막역하게 만난 사이라고 발언해 박 전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2014년 8월 말 불구속 기소됐다. 검찰의 구형량은 벌금 100만원이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