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경환 의원 검찰 출석… 금품 수수 혐의 부인

2017년 12월 07일(목)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이 6일 오전 국정원 뇌물 의혹 수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출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이 6일 오전 국정원 뇌물 의혹 수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출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박근혜 정부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시절 국가정보원으로부터 특수활동비 1억원을 받았다는 의혹에 휩싸인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이 6일 검찰에 출석했다.서울중앙지검 특수3부(양석조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최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다. 최 의원은 오전 9시 54분께 검찰청사에 도착해 조사실로 향했다.최 의원은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이던 2014년께 국정원으로부터 특수활동비1억원을 건네받은 혐의를 받는다.국정원 특활비 상납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은 이 시기 국정원장이던 이병기 전 원장으로부터 ‘이헌수 전 국정원 기획조정실장의 건의를 받아들여 최 의원에게 1억원을 전달하라고 승인했다‘는 취지의 자수서를 제출받았다.

최 의원은 국정원으로부터 일체의 금품을 수수한 적이 없다며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고 있다. 전체 연합뉴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