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 대통령 “종교계, 평화올림픽 위해 힘 모으자”

2017년 12월 07일(목)     남궁창성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종교 지도자 청와대 초청 오찬

문재인 대통령은 6일 “평창 동계올림픽이 올림픽으로서 성공 뿐 아니라 평화올림픽으로 민족의 화해와 화합,동북아 평화까지 이끌어 가는 아주 좋은 계기를 만들어 내는 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종교계에서도 힘을 모아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낮 김희중 대주교(한국천주교 주교회의의장),설정 스님(조계종 총무원장),엄기호 목사(한국기독교총연합회장) 등 종교 지도자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하면서 “남북관계는 아직도 어려운데 그 와중에 치르게 되는 내년 평창 동계올림픽이 아주 중요한 것 같다”면서 이같이 당부했다.

또 “남북 간 긴장관계가 과거 어느 때보다 고조돼 있는 상황이고 살얼음판 걷듯이 아주 조심스러운 상황”이라면서 “그러나 저는 비관적으로 생각하지는 않고 오히려 위기가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하고 동이 트기 전에 또 가장 어두운 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오찬에는 종교계에서 엄기호 목사(한국기독교총연합회장),한은숙 교무(원불교 교정원장),이정희 교령(천도교 교령),박우균 회장(한국민족종교협의회장),김영근 성균관 관장(유교),김영주 목사(한국종교인평화회의 대표회장)가 참석했고 정부에서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이 배석했다. 남궁창성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