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대통령 "진단시약 요청국 많다…트럼프도 진단키트 지원 요청"

2020년 03월 25일(수)     연합뉴스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문대통령 “진단시약 요청국 많다…트럼프도 진단키트 지원 요청”(종합)

코로나19 진단시약 기업 방문…“우리 기업 진단역량, 글로벌 공조에 큰 역할”

“빠른 검사에 높은 정확도, 방역에 성과…혁신적 노력 감사”

“조만간 매주 1인당 3∼4매 마스크 공급…개학 전 최대한 공급 늘려야”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송파구 씨젠에서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0.3.25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송파구 씨젠에서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0.3.25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국내 기업들이 개발·생산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시약과 관련해 “최근 민간 차원의 수출 상담과 함께 정부 차원의 진단시약 공식 요청국이 많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송파구의 코로나19 진단시약 개발·생산 업체인 ‘씨젠’을 찾아 이같이 언급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전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코로나19 대책 논의를 위한 전화 통화를 언급, “트럼프 대통령도 진단키트 등 방역 물품들을 긴급하게 지원해 달라는 요청을 해왔다”고 전했다.

청와대는 트럼프 대통령이 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의료장비’ 지원을 요청했다고 소개한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요청한 의료장비는 ‘진단키트’라는 게 문 대통령의 설명이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정부가 (진단시약) 수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 방역과 경제 모두에서 글로벌 공조가 아주 절실해졌다. 우리 기업의 진단 역량이 글로벌 공조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세계보건기구(WHO)가 한국을 ‘코로나19 대응 모범사례’로 지목한 점을 들었다.

문 대통령은 “확진자 한 명을 빠르게 찾아내는 일은 확진자의 생명을 구하는 일이며 방역의 시작”이라며 “한국은 빠른 검사와 빠른 확진, 빠른 격리와 빠른 치료, 거기에 더해 세계에서 가장 높은 검사의 정확도까지 더해져 방역에 성과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 중 하나인 송파구 씨젠에서 연구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2020.3.25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 중 하나인 송파구 씨젠에서 연구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2020.3.25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씨젠을 비롯해 이날 현장 방문에 함께 한 코젠바이오텍, 솔젠트, SD바이오센서, 바이오세움 등 진단시약 기업들을 일일이 거론하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여러분의 혁신적인 노력과 의료진의 헌신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해 가고 있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여러분은 바이러스 극복의 최일선에 있다. 코로나19 방역은 여러분들로부터 시작된다”고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진단시약 기업들의 신속한 대처가 국내 방역은 물론, 세계 각국의 방역에 기여하고 경제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고 평가하면서 “위기 때 진짜 실력이 드러난다”고 격려했다.

이들 기업은 국내 확진자가 1명도 없었던 1월 중순부터 진단시약 개발에 착수, 인공지능을 활용해 개발 기간을 단축했고, 실시간 유전자 증폭 검사기술을 이용해 검사시간을 6시간 이내로 줄였다.

문 대통령은 “이번 추가경정예산에 반영된 치료제 개발 투자와 신종 바이러스 연구소 설립뿐 아니라 바이오벤처 산업 전반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정부가 적극적인 역할을 계속할 것”이라며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부 또한 위기 대응과 민간의 혁신을 뒷받침하기 위해 긴급사용승인제도를 전격 시행, 통상 1년 반 정도 걸리던 승인 절차를 1주일 만에 끝냈다”며 주무 부처인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어 마스크 공적 판매를 위한 식약처의 활동을 소개하면서 “매주 1인당 2매 공급하는 마스크를 조만간 3매, 4매로 늘려갈 수 있을 것이라는 보고가 있다”며 “개학도 다가오고 있기 때문에 최대한 공급 물량을 늘리는 것을 앞당겨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