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올림픽특구 내 첫 민간사업자 용평리조트 선정

2020년 02월 14일(금) 2 면     박지은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2022년까지 7021억원 투자

평창동계올림픽 이후 올림픽특구 내 첫 민간사업시행자로 HJ매그놀리아용평호텔앤리조트가 선정됐다.

도는 특구사업시행자 지정 평가위원회를 개최,알펜시아·용평리조트지구 내 사업 시행자로 해당 리조트를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HJ매그놀리아용평호텔앤리조트는 평창군 대관령면 용산리·수하리 일원(현 용평리조트) 563만2000㎡부지에 2022년까지 7021억원을 투자,사계절 관광시설 등을 확충한다. 박지은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