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통합·협치 앞장서달라” 문 대통령,정 총리에 주문

2020년 01월 15일(수) 6 면     남궁창성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 취임 “정부 성공 위해 혼신의 힘”

[강원도민일보 남궁창성]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정치가 다른 생각을 가진 이들을 하나로 모아내는 역할을 해야 하는데 오히려 더 심한 분열을 만들고 있다”고 지적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신임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임명장을 전달한뒤 가진 환담에서 이같이 우려하고 “이는 세계적 추세이기도 하지만 반드시 극복해 내야 할 과제”라고 강조했다.문 대통령은 앞서 이날 오전 신년 기자회견에서도 여·야 정치권의 소모적인 정쟁을 우려하며 협치의 중요성을 강조한데 이어 정 총리에게도 통합과 협치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통합의 정치,또 협치,그 부분을 꼭 좀 이끌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면서 “또 하나는 실물경제 출신의,산업부 장관도 역임하셨기 때문에 경제에 대한 식견이나 경륜도 아주 높으시다”고 평가했다. 이어 “경제는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든든하게 사령탑 역할을 하고 있지만 총리도 경제인들과 더 많이 소통하시면서 경제가 잘될 수 있게끔 지원해 주시고 또 내각 전체를 잘 이끌어 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정 총리는 이 자리에서 본인을 성과를 만드는 행정형 인물로 소개한뒤 “각 부처들을 챙기는 것은 물론 외교에서도 대통령을 도와 성공한 정부를 만드는데 혼신의 힘을 기울이겠다”고 화답했다.

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과 정 총리는 과도한 신상털기식 청문회에 대한 문제점과 능력을 검증할 수 있는 정책검증 등 인사청문회의 개선 필요성에 대해 깊이 공감하며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고 소개했다. 남궁창성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