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거녀 가출 도와준 남성 무차별 폭행한 20대 실형

2020년 01월 14일(화)     이종재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강원도민일보 이종재 기자] 데이트 폭력을 견디지 못하고 가출한 동거녀를 도와준 남성을 무차별 폭행한 2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다.춘천지법 형사2부(박이규 부장판사)는 특수상해·공동감금 등 혐의로 기소된 A(24)씨와 B(21)씨에게 징역 3년과 징역 2년을 각각 선고하고 4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다고 14일 밝혔다.또 범행에 가담한 10대와 20대 등 2명에게는 각 징역 6개월~징역 1년6개월을 선고했다.

A씨는 지난 2018년 6월 연인 20대 여성 C씨가 자신의 폭행을 견디지 못해 동거 중 D씨의 도움으로 가출하자 이들을 다시 데려오기 위해 사촌동생으로부터 B씨 등 10·20대 4명을 소개받아 범행을 모의했다.A씨는 지난해 7월 16일 오후 2시50분쯤 춘천의 한 호텔 정문에 연인 C씨와 D씨가 나타나자 소개받은 남성들과 공동으로 이들을 붙잡은 뒤 D씨를 인근 야산으로 끌고가 무차별 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종재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